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하나로텔레콤'에 해당되는 글 3건

  1. 2008.04.03 꾀 쓸만한 하나TV (4)
  2. 2008.02.19 초고속 인터넷 교체의 고민..
  3. 2008.01.19 초고속 인터넷, 바꿀때가 됐다. -_-a

요즘 IPTV 라는 새로운 매체가 부각 되면서 IPTV에 대한 관심이 많은터라 저두 이번에 하나로텔레콤의 IPTV인 하나TV를 사용하게 되었습니다. 사실 IPTV에 잘 모르시는 분들은 대게 유선 케이블 방송처럼 생각하는 분들이 많을걸로 알고 있는데요. IPTV는 실시간 방송 서비스가 아닌 VOD를 다운로드 받아서 보여주는 일테면 DVIX 플레이어 라고 얘기해야 이해가 쉬울것 같습니다. 일반 DVIX 플레이어는 사용자가 영화나 드라마 같은 파일들을 다운 받아서 DVIX 플레이어에 저장해서 봐야하는 형태지만 IPTV의 경우는  영화나 지난 드라마의 파일들을 그때 그때 받아서 보는 일종의 쌍방향 DVIX 플레이어라고 해야 되겠군요.

저도 호기심으로 하나TV 신청시 3개월 무료 체험으로 신청 했었는데 몇일동안 쓰다보니 이놈이 매력적이네요. ㅎㅎㅎ 특히나 개봉한 영화가 막을 내리고 DVD 출시와 동시에 하나TV 컨텐츠에서도 유료(편당 3500원정도)로 약간은 부담스런 가격이지만 그래도 최신영화를 볼수가 있다는 것에 큰 매력이 아닌가 싶습니다. 무료 영화도 꾀 상당히 많고 지금의 유료 영화 역시 시간이 지나면 무료로 전환 될테고 지난 드라마들 역시 무료로 볼수 있다는 것도 꾀 매리트가 있군요.  한달 11000원 정도에 이만한 내용이라면 뭐 별로 아까운 생각이 들지 않겠더군요. ^^

그리고 셋탑박스에 HD튜너가 내장되어 있어서 집안에 유선 케이블 방송을 시청하고 있다면 셋탑박스로 연결 해주기만 하면 손쉽게 지상파 HD 방송도 께끗하게 볼수가 있었습니다. 지금 문제시 되고 있는 지상파 송출 문제가 해결이 된다면 HD 튜너의 역할이 없어지겠지만 임시 방편으로 사용해도 될듯 하군요. IPTV의 발전이 아직은 조금은 2% 부족해 보이긴 하지만 가능성이 많은 만큼 기대가 많이 되기도 하네요. ^^ 다양한 컨텐츠의 질도 풍부해야겠지만 보다 많은 사용자들이 바라는 모습의 IPTV가 되기까지는 아직은 가야 할 길이 많이 있는것 같습니다.

Posted by 보물섬(천정욱) Trackback 0 : Comment 4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 edit/del | reply 궁금한 이 2008.04.03 08:29

    글을 읽고 질문드립니다. 유선케이블TV의 케이블을 하나TV의 STB로 연결해서 보는 것과 직접 HDTV에 연결해서 보는 것이 차이가 있나요? 현재 케이블TV를 LCDTV에 연결해서 보는데, 지상파TV는 HD로 나오거든요. 어떤 차이가 있는지 궁금합니다.

    • addr | edit/del 천정욱(보물섬) 2008.04.03 08:58

      HDTV를 보유 하고 있으면 하나TV에 연결 하실 필요 없이 그냥 사용하시면 되구요.
      일반 아나로그TV 보유하고 계시는 분이 하나TV에 연결하시면
      일반 TV 에서도 HDTV를 보실수가 있다는거죠.
      그러니까 하나TV가 HDTV 셋탑박스 역활까지 하는 샘이죠.

  2. addr | edit/del | reply 궁금한 이 2008.04.03 18:18

    아, 하나TV STB가 디지털TV STB 역할을 하는군요. 답변 감사합니다. :-)

    • addr | edit/del 천정욱(보물섬) 2008.04.03 18:39

      별말씀을요... ^^

아직까지 결정을 못내린 상태...
메가패스 쪽으로 많이 기울어진 상태이긴 해도 하나로가 SKT에 인수 흡수된다면 서비스 양질적인 면이 KT 보단 단계적으로나 점차 시간을 두고 지켜보자면 하나로쪽이 좋을것도 같고 KT 는 이번에 요금도 내리고 최대 4개월 요금 면제 헤택까지 주는게 또 끌리는 점도 있다.

지역 유선방송의 초고속 인터넷 서비스의 경우 요금은 메이저급 초고속 인터넷 회사보다는 50% 가량 싼편이긴 하나 안정성의 대한 의문이 남는다. 그리고 그 일부 지역에서만 서비스가 지원되니 혹시라도 다른 지역으로의  이사를 하게 되는 날엔 위약금의 대한 서류적인 요청도 까다롭기 때문에 조금 망설여지기도 한다. 더우기 지역 유선 인터넷 유선 초고속 인터넷 서비스는 조금은 못미더운 구석도 없진 않다. 기사들의 불 친절이라던지 하는것 말이다.

여튼 뭐가 좋을지는 좀 더 분석하고 고민을 해봐야겠지만 소비자한텐 선택적인 면이 많이 생겨났음 좋겠다. 아직까지는 외국에 비해서는 요금도 너무 비싼 편이니... 조금 더 인터넷 업체들이 요금의 수준을 낮춰 줬음 어떨까 싶다. 내 바램이겠지만 말이다.
Posted by 보물섬(천정욱) Trackback 0 : Comment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제 보라홈넷을 쓴지 이제 3년째다. 3년 약정이 올해 3월에 끝나는데.. 약정이 끝나면 뭘로 바꿀지 사실 좀 걱정이다. 메스컴에서나 이런데서는 100M 급 광속통신 광속통신 하지만 떠들어 대는것처럼 과연 빠를까 하는 생각도 들고 못미더운게 사실인데... 또 만약 바꾸게 되면 공유기 또한 바꿔야 된다. 100M 급 스피드를 지원 못하는 옛날 공유기를 쓰고 있어서.... -_-a 게다가 곧 070 인터넷 전화까지 신청 해논 마당에 안정된 공유기가 절실하다. 공유기에 현재까지 물려 쓰는것이 3개 정도이니... 지금 현제로써는 인터넷은 하나포스 광랜쪽으로 눈길이 가지만 사실 하나로 텔레콤이 SK텔레콤에 팔려간다면 이걸 좋다고 해야 될지 독이 될꺼라 여겨야 될지 판단이 흐려진다. 물론 소비자 입장에선 거대공룡 KT 에 견줄만한 또 하나의 거대공룡이 나와서 서비스 품질 향상되는 것에 환영 할만한 일이 되기도 하겠지만 또 한편으론 두 거대 공룡들의 횡포로 소비자들을 봉으로 알까 사실 겁도 난다.

수익 창출에만 목숨건, 아니 목숨 걸수 밖에 없는 기업들의 이런 서비스 정신도 모자란 기업 방침 덕분에 가난한 서민들의 호주머니 사정은 날로 가벼워지니... 솔찍히 초고속 인터넷 요금도 선진국에 비해서 턱없이 비싼 편이긴 하다. 아무리 인터넷 보급률이 세계 1위라지만 일본,미국,독일에 비해 2배~3배 비싸게 받아내는 초고소 인터넷 기업들의 횡포를 보면 마음 같아선 인터넷을 확~ 끊어버리고 싶지만... -_-a  하루라도 접속을 하지 않으면 금단 현상이 발생하는 이 몹쓸 인터넷 중독증 때문에라도 끊기가 쉽지 않다.

Posted by 보물섬(천정욱) Trackback 0 : Comment 0

댓글을 달아 주세요